10월25일(목)트럼펫, 푸른 하늘에 울려퍼지다

(게이트 앞)

푸른 하늘이 펼쳐진 화창한 날씨. 아침 9시, 기분 좋은 햇살 아래, 20명이 게이트 앞에서 농성을 했다. 본토에서 참가한 단체, 개인이 마음을 담아 스피치를 했다. 아베 정권의 법을 완전히 무시하는 승인 철회 취소 움직임에 분노의 목소리가 꼬리를 문다. 사회자가 “우리에게 정의는 있습니다. 보다 보다 사람들을 모아, 기지 건설을 반드시 막아냅시다”하고 외쳤다. 10시 경에는 60명 이상이 텐트에 모였다. 한 손에 트럼펫을 들고 참가한 사람이 오키나와에 얽힌 곡들을 피로했다. 상쾌한 음색이 푸른 하늘에 울려 퍼졌다.

 

부표가 제거된 오오우라 만에서는, 수십 명의 사람들이 기분 좋은 파도에 흔들리며 카누를 즐기고 있었다.

덧글 삭제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